매월 마지막 수요일은 국민들이 일상에서 문화를 더욱 쉽게 접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이하 문체부)가 지정한 ‘문화가 있는 날’입니다.
 2018년 11월 문화가 있는 날인 11월 28일과 해당 주간에는 전국에서 총 2,602개(11월 23일 집계 기준)의 문화행사가 열릴 예정입니다.

매달 마지막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 홈페이지 http://www.culture.go.kr/wday/

연말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공연들이 각 지역을 찾아갑니다.
 한 해 동안 전국 각지의 문화예술회관에서 펼쳐진 ‘작은 음악회’는 경북 안동에서 ‘2018년 문화가 있는 날 특별기획프로그램[안동문화예술의 전당 웅부홀, 11. 29.(목) 19:30]’으로 대미를 장식합니다.
 장애인으로 구성된 ‘하트하트오케스트라’를 비롯해 국립합창단, 안동시립합창단, 지역 아마추어 합창단이 펼치는 공연을 무료로 감상할 수 있습니다.
 특히, 전문가와 비전문가가 함께 아름다운 화음을 만들어내는 협연은 지역민들과 예술가들이 즐거움은 더하고 고마움을 나누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충남 당진에서는 한국방송(KBS) 불후의 명곡에서 심금을 울리는 소리로 우승을 차지하며 차세대 명창의 진가를 발휘했던 소리꾼 이봉근이 꾸미는 ‘소리꾼 이봉근 위드(with) 적벽[충남 당진문예의전당 대공연장 특설무대, 11. 28.(수) 19:30, 전석 1,000원]’이 열립니다.
 ‘얼리 윈터페스티벌-낭독극 웃는 동안[인천문화예술회관, 11. 30.(금) 15:00, 19:30, 전석 30% 할인]’은 청소년들과 공연 입문자들이 순수예술에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무대를 마련합니다.

청년들을 위한, 청년들에 의한 문화예술 프로그램도 다양하게 펼쳐집니다.
 문화가 있는 날 캠페인 ‘집콘’이 ‘지루한 일상, 흥을 깨우다[서울 어반소스, 11. 28.(수) 19:00]’라는 주제로 네이버 티브이(TV)와 브이 라이브(V LIVE)에서 생중계됩니다.
 문화방송(MBC) 복면가왕 등에 출연하며 큰 주목을 받고 있는 가수 선우정아와 오디션 프로그램을 통해 가수의 꿈을 이뤄 많은 이에게 희망을 주었던 가수 에릭남이 출연합니다.
 청년 무대미술가의 삶과 고민을 들여다보며 생소한 분야에 대한 새로움과 호기심을 느낄 수 있는 기획 전시 ‘스담책상전(展)[서울 만리동 카페 더하우스 1932, 11. 27.(화)~28.(수) 10:00~22:00]’도 열립니다.
 특히 ‘스담책상전(展)’은 일상의 공간인 카페에서 열려 일반 시민들이 예술에 한 걸음 더 쉽게 다가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합니다.
 전시와 더불어 예술가와 관람객들이 함께 어울릴 수 있도록 관람객 참여 행사도 마련됩니다.

청년예술가들이 일상의 공간에서 공연하는 ‘청춘마이크’도 전국 29개 장소에서 이어집니다.
 가야금과 전자악기의 특별한 화음을 들려주는 ‘가야금앙상블 지금’, 누구나 따라 부를 수 있는 연주로 긍정적인 힘을 전파하는 ‘디오디오’, 영화와 함께 즐기는 재즈 무대 ‘재스민(JAZMINE)[제주벤처마루, 11. 28.(수) 11:30~13:00]’ 등 풍성한 공연들이 준비됩니다.
 ‘큐브 저글링’이라는 이색 장르를 선보일 ‘김종환’, 화려하고 정열적인 집시 음악을 보여줄 ‘로페스타 집시밴드’, 독특한 음색과 창법으로 청춘들을 위로하는 자작가수 ‘제이닉[세종 새롬동 복합커뮤니티센터, 12. 1.(토) 15:00~16:30]’의 공연도 보고 듣는 재미를 선사합니다.

11월 27일(화)에는 서울시 복합문화공간인 ‘문화비축기지(서울시 마포구 성산동)’에서 ‘청춘마이크 워크숍[11. 27.(화) 15:00~19:00]’이 열립니다.
 이번 워크숍에서는 ‘청춘마이크’에 참여한 청년예술가들의 성과를 공유하고,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는 다양한 공연을 선보입니다.
 거리 춤 공연과 전통 국악의 신선한 만남, ‘두다스트릿’과 ‘전통타악예술단 하랑’의 공연을 비롯해 밴드만의 에너지를 발산하며 색다른 무대를 탄생시킬 ‘펀시티’와 ‘트위드’의 공연 등 총 6개 팀의 특별공연이 펼쳐집니다.

문화가 있는 날 당일[11. 28.(수)]에는 오후 5시부터 9시까지 상영되는 영화를 5,000원에 관람할 수 있습니다.
 배우 김혜수, 유아인과 프랑스의 유명 배우 뱅상 카셀이 출연하는 영화 국가부도의 날은 1997년 국제통화기금(IMF) 외환위기 사태를 다뤄 개봉 전부터 높은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세대를 이어 폭넓은 사랑을 받아온 ‘로빈 후드’의 이야기를 새롭게 구성한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 후드도 문화가 있는 날에 개봉합니다.
 울산 울주군 알프스시네마에서는 산악 영화 관람 기회를 무료로 제공하는 ‘문화가 있는 날 움프(UMFF) 극장-카일라스 가는 길[11. 28.(수) 19:40]’ 행사를 개최합니다.

이 밖에 다양한 도서관 프로그램들이 진행됩니다.
 전북 전주시립서신도서관에서는 1인 매체(미디어)의 생산과 소비가 대폭 증가하고 있는 흐름을 반영해 ‘어서와! 취업준비는 처음이지?-미래유망직업, 1인 미디어’ 강연[11. 30.(금) 10:00~12:00]을 진행합니다.
 강원 원주시립중천철학도서관에서는 대학수학능력시험을 마치고 사회로 한 발 내디딜 준비에 나선 고3 수험생들을 비롯한 학생들이 인문학적 소양을 쌓을 수 있도록 ‘세상에 내 모습 드러내기’ 강연[11. 28.(수) 16:00~18:00]을 진행합니다.

문화가 있는 날에 참여하는 문화시설과 각종 혜택에 대한 더욱 자세한 내용은 문화가 있는 날 통합정보안내 누리집(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출처 : 문화체육관광부






Posted by 초록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