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시 축제 행사 정보

올해로 10년째 열리는 '2018 서울빛초롱축제' 청계천 일원에서 개막


매년 11월, 청계천의 밤을 화려한 빛으로 수놓는 서울의 대표적인 가을축제 ‘2018 서울빛초롱축제(Seoul Lantern Festival 2018)’가 11월2일(금)부터 18일(일)까지 17일 간 열립니다.

서울등축제 홈페이지 http://www.seoullantern.com/

이번 축제는 (사)서울빛초롱축제조직위원회가 주최하고 (재)서울관광재단이 주관합니다.
 서울특별시, 타이완관광청, KEB하나은행, 유니온페이, 중국주서울관광사무소, KB국민은행, (주)엔터파크가 후원·협찬합니다.

서울빛초롱축제는 2009년 한국방문의 해를 기념해 '서울등축제'라는 이름으로 시작된 이래 매년 250만 명 이상의 관람객이 찾는 서울의 대표 축제로 성장했습니다. 올해는 약 300만 명의 관람객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합니다.

올해 축제의 주제는 ‘서울의 꿈, 빛으로 흐르다’로 총 68주제(세트), 400점이 전시됩니다.
 재단은 청계광장부터 수표교까지 1.2킬로미터(km) 물길을 따라 걸으며 서울의 미래로, 과거로 시간 여행을 떠나보는 축제로 기획되었습니다. 또 전체 작품 중 약 82%(주제 기준)인 총 57개 주제,  303점은 이번에 새로 제작해 첫 선을 보입니다.

미래와 관련된 구간에선 안내봇, 배달드론, VR체험 등 첨단기술을 등(燈)으로 만날 수 있습니다.
 또 과거 추억이 숨 쉬고 있는 공간에선 종로전차, 추억의 옛날 교복, 7080 청년문화와 같은 등(燈)을 통해 그 시대의 다양한 사람들의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서울역’은 과거와 미래가 만나는 새로운 꿈의 출발지이자 10주년 축제를 상징하는 등(燈)으로 만날 수 있습니다.
 이밖에도 전통이 살아 있는 부채춤, 저잣거리 장수, 남사당패와 같은 등(燈)도 전시됩니다.

서울등축제의 운영 시간은 기간 중 매일 17시(오후5시)부터 23시(오후11시)까지이며, 입장료는 무료입니다.
다만, 우천 등 기상상황에 따라 점등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올해에는 처음으로 해설 프로그램(도슨트 프로그램)이 운영됩니다.
 스마트폰으로 ‘전기수앱’을 내려 받으면 각 구간별 주제(테마)부터 작품에 대한 설명을 한국어와 영어로 들을 수 있습니다.
  참고로, ‘전기수 앱’은 조선시대 책을 읽어주는 직업인 낭독가 ‘전기수’에서 이름을 따왔습니다. 

축제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서울빛초롱축제(서울등축제)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출처 : 서울특별시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중구 태평로1가 1 | 서울빛초롱축제
도움말 Daum 지도